케어뉴스
   [한승섭의 건강클리닉] 환절기 피부관리 디지털타임스 2008년 10월 15일
소양인 피부 미용에 좋은 약재는 숙지황, 구기자, 결명자 등이 좋다. ◇소음인 피부는 백색으로 부드럽고 매끄러우며 땀이 적다. 날씨가 쌀쌀해지면 소음인은 손발이 ...
   사상체질로 살펴보는 여드름의 원인과 치료 스포츠서울 2007년 11월 19일
선천적으로 소화기 계통이 약해지기 쉬운 체성이라 그런지 피부가 열을 발산할 일이 상대적으로 드물고 차가운 기운이 아랫배에 잘 쌓이게 되지요. 이렇게 되면 하복부의 기혈순환이 막혀 얼굴쪽에 뾰루지가 잘 나게 되기 마련입니다. 물론 소음인에게만 여드름이 나타나는 것은 아닙니다. 그 빈도의 차이가 있을 뿐 태음인이나 소양인 ...
   [건강칼럼] 등 통증 심해지면 서울경제 2007년 8월 30일
골다공증이 있는 사람은 척추뼈가 약해진 상태에서 넘어지거나 부딪히는 등 작은 부상에도 압박골절(척추 모양이 납작해진 것처럼 변형되는 골절)을 당하기 쉬운데 예전에는 치료하지 않고 그냥 방치해 등이 구부정해진 경우가 많았다. 꼬부랑 할머니의 근본적인 원인인 골다공증은 원래 소화력이 약한 소음인에게 흔하게 나타난다. ...
   '유난히 더위 타는 당신, 장을 의심하라' 스포츠서울 2007년 6월 17일
동서신의학병원 한방비만체형클리닉 정원석 교수는 “몸에 열이 많은 경우는 주로 소양인 체질에서 많이 볼 수 있는데 몸의 대사작용이 왕성해 생성된 열을 배출하는 현상으로 인식한다”고 정리한다. 이어, 만약 몸이 찬 경우는 소음인의 경우로 양기가 부족해 대사작용이 떨어져 진액을 정상적인 기화작용으로 처리하지 못해 땀이 나는 ...
   [건강 어드바이스]양생론<5> 한성소음인 Korea Daily 2007년 6월 13일
다이어트를 위한 운동으로는 하체와 골반 중심에 모여 있는 지방을 제거하기 위해 걷기를 권장하고 싶다. 경험으로 걷기는 하루 1시간씩 일 주에 4회, 3개월 정도 한다면 약 10kg의 체중을 감소시킬 수 있었다. 물론 걷기도 일반적인 걷기와 파워워킹(일정한 시간 보통 걷기 후 일정한 시간 빠른 걷기,일정한 시간 보통 걷기로 연속적 반복) ...
...더많은 자료보기 



케어뉴스 전문의 관련사이트

 검색결과를 찾지 못했습니다.